검색
  • 관리자

기업들이 떠난다 … 해외투자 사상 최대

高비용·규제 장벽에 '脫한국'


[급증하는 해외직업투자액]

기업의 국내 투자가 다섯 분기 연속 내리막길을 걷는 가운데 해외 투자는 두 분기 연속 사상 최대치를 경신했다. 높은 노동비용과 세금, 각종 규제 등 반(反)기업 정책에 지친 기업들의 ‘한국 탈출’ 현상이 심화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.

27일 기획재정부와 한국수출입은행에 따르면 올 2분기 해외직접투자액은 150억10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억6000만달러(13.3%) 증가했다. 지난 1분기(141억1000만달러)의 사상 최고치를 또다시 경신했다. 2017년 12.6%, 2018년 11.6% 증가한 해외투자는 올 상반기 30.4% 늘어나 급증세가 뚜렷하다. 특히 중소기업의 해외 이탈이 두드러진다. 올 상반기 중소기업의 해외직접투자액은 72억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65.1% 증가했다.

국내 투자는 감소일로에 있다. 한국은행에 따르면 국내 총투자(총고정자본형성) 금액은 올 2분기 149조6000억원으로 1년 전보다 0.4% 줄었다. 작년 2분기부터 다섯 분기 연속 마이너스다. 외국 기업이 한국에 투자한 금액을 뜻하는 외국인직접투자액도 올 상반기 전년 동기 대비 45.2% 줄어든 56억1000만달러에 그쳤다.


[ 한국경제 2019.09.27 지면 A1기사]

조회 3회

Contact Us

US Pacific Times Corp

(Head Office) H71 PAPAGO ISA Dr. SAIPAN CNMI.USA. MP 96950

Email. service@uspacific.net 

[한국지사]

주식회사 유에스퍼시픽 타임즈 코퍼레이션

사업자번호 328-84-00043

서울시 강남구 논현로 72길 16, 4층

대표전화   070-8807-6008

© 2023 by ITG. Proudly created with Wix.com